about teamLab islandabout teamLab island

Collaborative Creation: “Co-Creation”

사회의 변화는 점점 가속되고 테크놀로지는 급격하게 발달해, 현재의 많은 일들이 기계에 의해 대행되어 갈 것이라 생각됩니다. 지금의 아이들은 30년 후, 우리들이 상상도 할 수 없는 새로운 일을 만들어 낸다는 것이겠죠. 앞으로의 사회에서는 인간만이 할 수 있는 것, 즉, 창조성이 가장 중요해지는 것입니다. 인간은 본래 창조적입니다. 그러나 현재 교육에서는 정답이 항상 하나 일뿐, 다른 것은 모두 오답이라는 문제의 훈련만이 있습니다. 반대로 자유로운 발상이나 타인과 다른 행동은 오히려 틀린 것이라며 교정을 받게 됩니다. 그로 인해, 무의식적으로 틀리는 것을 두려워하고, 본래의 창조성을 잃어가는 것입니다. 그러나 실제 사회에서는 정답이 하나이고, 그 외의 것은 오답이라는 문제란 없습니다. 새롭게 만들어 가는 무수한 해답들 중에서 타인이 기뻐할 해답을 만들어 간다면, 그것이 새로운 정답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창조성은 인터랙티브하고, 뚜렷한 경계가 있는 것이 아닌 여러 분야의 상호작용으로 명확한 정답도, 오답도 없는 문제를 극복해 나가는 것입니다. 그리고, 오늘날의 시험은 개인을 대상으로 하고, 개인의 능력으로 평가받습니다. 모르는 사이에, 개인주의를 철저하게 주입당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현대의 많은 사람들은 스마트폰에 중독되어 있습니다. 신체는 철저하게 개인이 되어버린 것입니다. 인간은 타인과 함께 온갖 체험을 통해 이 세계에 대해 배우고 있고, 타인과 함께 움직이면서 몸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인간은 팀(team)에서 창조적인 성과를 내고 사회를 발전시킵니다. 「공동-창조」즉, 공동적이고 창조적인 체험, 그것이 지금 사람들에게 있어 매우 중요하지 않은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팀랩의 아트 컨셉 중 하나인 ‘같은 공간에 있는 사람들의 관계성에 변화를 주고, 타인의 존재를 긍정적으로 느낀다’는 가능성에 포커스를 맞춤으로써, 때때로 개인적인 활동이 되기 쉬운 창조 행위를, 공동적이고 창조적인 행위로 바꿀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또한 공동-창조를 즐기는 자리를 통해 하루하루를 공동적이고 창조적인 것으로 바꿔 나갈 수 있지 않을까, 그러한 바람으로부터 「teamLab Learn and Play! Future Park」가 탄생되었습니다.
moviePLAY MOVIEyouku
youku

logoteamLab

teamLab은 도쿄대학교 대학원생을 중심으로 결성되었습니다. “Ultra-technologists” 집단은 다양한 전문가로 구성, 예술, 과학, 기술, 창조의 경계를 넘어 활동하고 있습니다. 대하드라마 "꽃 타오르다"부터 밀라노 엑스포 2015 일본관, 뉴욕 Pace Gallery, 런던 Saatchi Gallery, 파리 Maison & Objet, 실리콘 밸리 PACE Art + Technology, 이스탄불 Borusan Contemporary, 싱가포르 ArtScience Museum, 대한민국 teamLab Worl, 47만 명이 방문한 오다이바 teamLab 전시회 등 전 세계적으로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teamlab.art